브랜드스토리

NEWS & PR STORY
톰프슨, 미국 PGA투어 3M 오픈 우승
작성자 핑골프 등록일 2020-07-28 조회수 40
핑 소속 톰프슨이 미국 PGA투어 3M오픈에서 7년 4개월만에 2번째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톰프슨은 2013년 3월 혼다 클래식에서 첫승을 신고한 뒤 7년 4개월 동안 우승이 없었으나
이번 3M 오픈을 4라운드 합계 19언더파 265타를 기록, 우승하여 통산 2승을 달성했다.
우승 상금은 무려 118만 8천 달러(약 14억 3천만원)이다.

이번 우승으로 2022시즌까지 PGA 투어 카드를 유지하게 되었고, 다음 주 월드골프챔피언십(WGC)
페덱스 세인트주드 인비테이셔널과 다음 달 초 시즌 첫 메이저대회 PGA 챔피언십, 9월 US오픈 출전권도 거머쥐었다.

금년 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영향으로 PGA투어가 중단된 기간에 둘째 딸을 입양한 톰프슨은 우승 직후 방송 인터뷰에서
"아내와 아이들이 오지 못해 함께 축하할 수 없다는 게 슬프다. 그들을 빨리 보고 싶다"고 울먹이며 감격을 전했다.